2017년10월5일 오픈

컨셉

긴자에 자주 가는 나만의 호텔을. 언제나 머물고 싶은 호텔을.

일상과 거리를 두고 자기만의 시간을 마음껏 누릴 수 있는 곳.
긴자를 즐기는 어른들이 저절로 마음이 열리는 자기만의 보금자리.
「호텔 자 세레스틴긴자 는 마음 속 깊이 편안해지는 제2의 『우리집 같은 호텔을』컨셒으로 탄생했습니다.